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3,012건, 최근 0 건
   

휴대폰 번호이동 확 줄었다…왜?

글쓴이 : 도담맘 날짜 : 2016-12-28 (수) 조회 : 337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smartphone/4157

휴대폰 번호이동 시장이 이달 들어 급격히 위축된 것으로 나타났다. 갤럭시노트7 판매중단 사태가 일어난 지난 9월 수준에도 못 미치는 상황이다. 유통가에서는 연말연시 반짝 특수를 기대했지만, 경기침체 여파로 기대를 무색케 할 지경이다.

28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지난 27일까지 12월 이동전화 번호이동 누적 건수는 알뜰폰 포함 33만7천여건이다.

하루 평균으로 계산하면 1만3천500건에도 못 미치는 수치다. 연말까지 나흘이 남았지만 누적 40만건도 못 넘길 가능성이 크다.

올해 들어 번호이동 시장은 월간 60만 안팎의 규모를 유지해왔다.

시장의 기대를 모았던 갤럭시노트7이 단종됐던 9월의 경우에만 월간 누적 49만3천여건을 기록했고, 지난달 연간 최대 누적 수치인 62만7천여건까지 오르기도 했다.

2016년 월간 이동전화 번호이동 건수. MVNO 포함, 자사 번호이동 미포함

2016년 월간 이동전화 번호이동 건수. MVNO 포함, 자사 번호이동 미포함

번호이동 건수가 줄었다는 것은 그만큼 휴대폰 시장이 축소됐다는 것을 뜻한다.

이통사 서비스 가입유형은 010 신규가입, 기기변경, 번호이동 등이 있다. 단말기 유통법 시행 이후 이 세가지 유형은 매달 비슷한 비중의 건수를 기록해왔다.

유통가에서 기기변경 등에 특별한 판매장려금이 쏠리지 않은 한 번호이동 시장이 축소될 때 다른 유형의 가입자도 줄어들고, 기기 판매량도 감소하는 경향이 있다.

통신사 한 관계자는 “9월에는 갤럭시노트7 판매중단으로 대기수요도 흡수하지 못했고 추석 연휴까지 겹치면서 상대적으로 다른 달보다 신규 가입자가 줄어드는 모습이 있었지만, 이번 달의 경우에는 이례적으로 번호이동 수치가 감소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특히 아이폰7의 부진이 번호이동 시장의 이유 중 하나로 꼽힌다.

판매량 선두권 자리는 지키고 있지만 예년과 비교해 올해는 보다 이른 시점부터 판매량이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새 아이폰이 한국에 출시되면 연말까지는 판매량이 버티는 편이었지만 아이폰7은 11월 판매량과 12월 판매량이 큰 차이를 보이고 있다”며 “갤럭시노트7 빈자리를 갤럭시S7 시리즈가 충분히 메꾸지 못하는 상황에서 아이폰7의 판매 부진이 연말연시 특수의 발목을 잡고 있다”고 말했다.

시장에서는 결합상품 중심의 통신사 마케팅 구조가 번호이동보다 기기변경 중심 축으로 더욱 기울게 했다는 평가도 내놓는다. 그럼에도 당장 대리점이나 판매점에 방문객이 급격하게 감소하는 경기침체의 문제가 꼽힌다. 정국 혼란과 함께 소비심리가 얼어붙었다는 분석이다.

업계 한 관계자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공백기가 길어지면서 단말 수요 자체가 줄어든 점도 있다”면서도 “당장 신규 단말 공개를 앞둔 시점도 아닌데 이 정도의 시장 위축은 일반 소비자들이 느끼는 체감 경기의 수준이 상당히 얼어붙은 것으로 봐야 한다”고 분석했다.



원문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1228150136#csidx3757140783f1ab7bfbbf6c6b4330a03 



[출처]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1228150136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3,01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3012  가벼운 멀티폰 LG V30, 오늘 국내 출시 노태우09 09-21 0 0
3011  인텔-구글 웨이모, 완전 자율주행 기술 협력 쌍둥이맘 09-20 0 0
3010  애플 iOS11 버전 배포 시작...대응 기기는? 다현맘 09-20 0 0
3009  애플, 아이폰 액정 수리비 올렸다 왕눈이 09-19 0 0
3008  아이폰X 국가별 가격 최대 44만원 차이 메아리선배 09-19 0 0
3007  알뜰폰 도매대가 산정 방식 바뀌나 승태맘 09-16 0 0
3006  구글, 다음달 4일 픽셀2 공개 하랑엄마 09-15 0 0
3005  아이폰X 기술의 정수…트루뎁스 카메라 유민엄마 09-15 0 0
3004  미국은 아이폰X, 한국선 아이폰8 사랑재혁맘 09-14 0 0
3003  애플, 아이패드 프로 가격 50달러 기습인상 명문대생 09-14 0 0
3002  아이폰X의 진짜 적은 아이폰8이다 유리사랑해… 09-13 0 0
3001  아이폰X 페이스ID, 정말로 안 뚫릴까 깔멸꽁 09-13 0 0
3000  알뜰폰 이용자 89% “다시 쓰겠다” 고소한레고… 09-12 0 0
2999  아이폰X…애플, 3년만의 큰 시험 잘 치를까 유민엄마 09-12 0 0
2998  엘페이, 앱 없이 모바일 웹브라우저 결제 지원 애교쟁이 09-11 0 0
2997  넷마블게임즈, 3세대 MMORPG 테라M으로 시장 공략 wnaakfpffk 09-08 0 0
2996  아이폰8, 터치ID 빠지고 페이스ID 들어간다 kangkang 09-08 0 0
2995  홈버튼 없는 아이폰, 어떻게 바뀔까 캠핑매니아 09-07 0 0
2994  11번가, 갤노트8 무약정 예약 판매 진격의돌진… 09-06 0 0
2993  애플 야심작 아이폰8, 시장반응 어떨까 뺑덕마담 09-06 0 0
2992  보편요금제-제4이통-분리공시, 국회 문턱 넘을까 하니 09-02 0 0
2991  LG V30 공개…한국어 구글 어시스턴트 지원 예비맘 08-31 0 0
2990  베일 벗은 LG V30…독일 공개 현장 후끈 태자전하 08-31 0 0
2989  애플이 만드는 증강현실 세상은 어떤 모습? 태자전하 08-30 0 0
2988  갤노트8 배터리 이번에는 안전할까 꿀성대 08-28 0 0
2987  방통위, 통신정책자문단 꾸렸다 미미 08-28 0 0
2986  비행기서 추락 갤S5 멀쩡…“약하다더니” 예비맘 08-20 0 0
2985  화웨이, 6.1인치 메이트10 10월 공개 발로그렸어 08-20 0 0
2984  韓 인스타그램, 월 활동사용자 1천만 돌파 바다하늘별 08-10 0 0
2983  에누리 “조립PC 견적, 게임 하듯 내세요” 꼬마신사겸… 08-10 0 0
2982  삼성, 세계 최대 용량 1테라 V낸드 공개 달이맘 08-09 0 0
2981  아이폰8, 9월 초도물량 200만~400만대 커피빈75 08-09 0 0
2980  애플워치3, 언제 어떻게 나올까 gkfnxh77 07-24 0 0
2979  갤럭시J7 출시…3만원대 요금제에 지원금 13만원 나영친구 07-21 0 0
2978  “아이폰8, 9월에 200만대 한정 선(先)출시” 바람둥이남… 07-20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