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7,974건, 최근 47 건
   

미 잠수함 충돌 피해 어민을 가해자로 ㄷㄷ 2001년 MBC 이상호 기자

글쓴이 : 먹고자고싸…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36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sisa/28615


오히려 피해 어민을 가해자로 ㄷㄷ

해당 뉴스 유튜브 영상

영상 원본 포함한 뉴스 기사

- 김형문(당시 수사관)전화인터뷰
[ 사고처리 저자세 ]

● 앵커: 지난달 12일 미국의 핵잠수함이 급부상 중에 일본 어선을 침몰시켜서 일본 열도가 그야말로 들고 일어났던 것을 기억하실 겁니다.

그런데 본사 취재 결과 3년 전 우리나라에도 똑같은 상황이 발생했었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지만 사고처리는 판이하게 달라서 우리측 어선이 가해자로 되어 있습니다.

이상호 기자입니다.

● 기자: 지난 98년 2월 11일 새벽 5시 반

부산 영도 앞바다 6마일 해상을 지나던 27톤급 연안어선 영창호는 부상중이던 7,000톤급 미국 핵잠수함 라홀라호와 충돌했습니다.

배 밑 부분에 큰 구멍이 뚫린 영창호는 순식간에 수직으로 가라앉았고 선장 정창수 씨와 선원 4명도 함께 바다 속으로 빨려 들어갔습니다.

● 정창수(당시 영창호 선장): (잠수함이)갑작스레 안 올라 왔으면 우리가 레이다로 할 수 있었는데 갑작스레 올라오니까 어떻게 할 도리가 없죠.

● 기자: 정씨와 다른 선원들은 가까스로 사고 잠수함에 의해 구조돼 생명을 건졌습니다.

문제는 조사 과정입니다.

선장 정씨는 물 위로 올라오던 잠수함을 피하지 못해서 사고가 났다고 호소했지만 해경은 그런 정씨를 오히려 업무상 과실혐의로 입건했습니다.

반면 미군 잠수함에 대해서는 충돌부분의 사진촬영도 못 한 채 불입건 했습니다.

● 김형문(당시 수사관): (미군측이)눈꼽 만큼도 우리한테 협조는 없었어요

'보안상 안 된다'고 자기들이 처리한 겁니다.

● 기자: 미군은 한국정부에 합동조사 요구를 거부하고 일본에 있던 미 7함대 조사단을 급파해 자체 조사를 실시했지만 조사내용은 끝내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해군 고위 관계자는 미군의 조사 결과 잠수함 측의 잘못이 드러나 함장과 부함장이 해임된 것으로 안다고 밝혔습니다.

정씨 등은 미군측으로부터 가까스로 요구액의 절반 정도인 2억 2,000만 원을 받아냈습니다.

생업을 포기한 채 8개월을 매달려서 얻은 결과입니다.

사고로 배와 선박 허가증까지 빼앗겨 버린 선장 정창수 씨

정씨는 고향을 등지고 속초에서 남의 배를 타고 있습니다.

정창수(당시 영창호 선장): 이 무슨 대한민국 법이 이렇게 해 가지고는 어민들 못 삽니다.

● 기자: 잠수함과 충돌사고가 있었던 부산 영도 앞바다입니다.

부산항의 입구에 해당하는 이 해역은 하루 평균 수백 척의 크고 작은 배들이 오가는 곳입니다.

● 박보규(부산해경 형사): 우리도 경비하다가 조타실에서 근무서다 보면 앞에 '확' 떠오르면 놀라지, 놀라 가지고 보면 잠수함이라니까…

● 기자: 부산항 앞바다는 선박들의 진행항로와 잠수함의 작전 항로가 겹쳐 있어 비슷한 사고의 가능성이 여전히 높습니다.

MBC 뉴스 이상호입니다.

(이상호 기자)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7,974건, 최근 4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27974  문대표님과 차 한 잔 하면서 담소 중 kick76 01-20 0 0
27973  법관/언론인 재취업 금지 꼬마신사겸… 01-20 0 0
27972  [단독] 이재용 구속 기각 진짜 이유는?···‘朴 때문’ 고등어 01-20 1 0
27971  썰전을 보고 든 전원책에 대한 안 좋은 느낌 마이크라유 01-20 0 0
27970  법원, 이재용 구속 기각 사유 숨겼다. 커피매니아 01-20 0 0
27969  이재용 구속영장 기각 사유 기가 막힙니다 고소한레고… 01-20 0 0
27968  김기춘 조윤선 구속영장 실질검사 담당 성창호 고소한레고… 01-20 0 0
27967  조의연 판사님께. (근혜순실체) 샤오미 01-20 0 0
27966  충남도 ‘도민을 안전하게’ 안전충남비전2050 선포 먹고자고싸… 01-20 0 0
27965  [썰전] 전원책 물타기 실패 샤오미 01-20 0 0
27964  생일 선물로 정권교체를 달라! 꼬마신사겸… 01-20 0 0
27963  전국구 - 삼성 : 법원은 우리가 관리가 가능한 조직이다. 마이크라유 01-20 0 0
27962  법원이 탄핵에 제동을 걸어 기각시키는 작전을 쓰는 건가요? mem4344 01-20 0 0
27961  직장 동료가 보낸 카톡에 빵 터짐 (정치인 삼행시) 마이크라유 01-20 0 0
27960  이제 문재인에 대한 메갈의 공격이 시작된듯 합니다. 고등어 01-20 0 0
27959  롯데 "성주골프장, 사드부지로 제공한다" 마이크라유 01-20 0 0
27958  이제 김기춘은 조윤선이도 모른다고 하겠군요... 먹고자고싸… 01-20 0 0
27957  반기문, 떳떳하다면 고소하라 샤오미 01-20 0 0
27956  "박원순 왜 몰라주나"…지지자들 내일 서울서 결집 마이크라유 01-20 0 0
27955  [진짜가 나타났다] 친노친문 청산 외치는 호남 팔이/민평련과 박원순 샤오미 01-20 0 0
27954  문재인 책 vs 이명박그네 책 (보수는 책을 읽지않는다) 샤오미 01-20 0 0
27953  오늘 김기춘의 구속영장을 담당할 판사입니다 마이크라유 01-20 0 0
27952  중앙일보 홍석현 대망론 노태우09 01-20 0 0
27951  법원은 권력의 "개"임 마이크라유 01-20 0 0
27950  더민주 논평, "문재인의 일자리창출 공약 비판은 수권능력 없음의 자백" 마이크라유 01-20 0 0
27949  세월호-가습기살균제 법안 과 댓글조작 마이크라유 01-20 0 0
27948  조윤선의 자백…"블랙리스트, 김기춘이 시켰다" 발로그렸어 01-20 0 0
27947  조윤선이 김기춘의 지시라고 자백했다네.. 노태우09 01-20 0 0
27946  최근 몇년간 책은 커녕 잡지도 안보고 살아왔는데 꼬마신사겸… 01-20 0 0
27945  홍만표, 최유정 진경준 부패법관들 근황 마이크라유 01-20 0 0
27944  삼성그룹보다 강해지기 위한 필수 조건 미녀는괴로… 01-20 0 0
27943  그알 이번엔 부정선거닷! 미녀는괴로… 01-20 0 0
27942  저......혼날건 아는데 이말은 해야겠습니다. 꼬마신사겸… 01-20 0 0
27941  주진우 기자 페북, \'박근혜의 남자\' \'권력실세 2위\' 정윤회 조사는? 렉서스50 01-20 0 0
27940  조윤선의 자백.."블랙리스트, 김기춘이 시켰다" kick76 01-20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