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32,703건, 최근 54 건
   

야당지지자들의 결벽성

글쓴이 : mem4344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61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sisa/28612


요즘 이재명 박원순 두 시장의 발언을 보며 걱정하시는 분들이 참 많습니다.
저도 마찬가지고요.
설마 저 발언이 사실일까. 기사를 몇번씩 읽어보기도 하죠.
네거티브 맞죠. 1등을 까면 깔수록 이슈화되고 자신의 이야기가 언론을 통해 회자되기를 바라는 후발주자들의 헛발질.
걱정됩니다.
하지만 후보들보다 더 걱정되는 건 우리 야당지지자들입니다.
우리끼리라는 표현에 거부감을 가지실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이번에 이겨야 합니다. 나라를 개판으로 만들어 놓은 저 세력들을 심판해야 하며, 조금이나마 이 사회를 정상에 가깝도록 돌려 놓기 위해서는 반드시 승리가 필요합니다.
저는 이번 선거 역시 51대 49의 싸움이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현재 문재인 대표의 지지가 우리 핵심 지지층의 지지율이며, 우리 지지자들이 얼마나 더 결집하느냐가 이번 대선의 승패를 가른다고 생각합니다.
야당지지자들이 걱정된다고 말씀드린건, 누가 되든 이번엔 결집해서 이겨야 한다는 겁니다.
하지만 지금의 모습은 서로서로에게 대못을 박고 있습니다. 오유의 모습만 보면 이시장, 박시장은 이미 경선판에서 아웃됐습니다.
저도 민주당 경선에서 문대표가 이길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거 가지고는 저 강대한 세력을 이길 수 없습니다.
우리가 일치 단결해서 한 명 한 명 설득하고 우리편이 투표장에 나가도록 독려해야 이길까 말까입니다.
하지만 그전에 이미 서로 상처 주고 판에서 아웃시키면 결국 상처받은 문대표만 남게 됩니다.
물론 그것이 문대표의 잘못은 아니고 지지자의 잘못도 아닙니다. 그렇게 공격하고 상처줬던 두 시장의 전략과 관점, 그리고 선택의 문제이겠지요.
저는 이부분에서 한번 묻고 싶습니다.
야당지지자들은 명분이 없으면 지지하지 않습니다. 맞는 말이고 그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 기준을 조금만 낮춰보시죠
제목에서 결벽성이라는 단어를 쓴 이유가 그것입니다.
다들 실수합니다. 살면서 실수하지 않고, 후회하지 않을 선택만 하는 인간은 없습니다.
정치인도 마찬가지입니다. 주변관리, 상황판단의 오류, 이런 것들 하나 없이 완벽하게 살아가는 정치인은 없죠.
전 아직도 노무현 대통령의 한미FTA나 이라크 파병은 잘못된 결정이고 선택이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그때는 더욱 더 강하게 비판했죠. 지지했던 사람에게 배신받았던 느낌. 지금 어쩌면 박근혜 지지자가 느낄 그런 느낌을 갖고 욕을 해댔습니다.
하지만 지금 그 사람이 너무 그립습니다. 지켜주지 못한 것 같아 죄송스럽고, 안타깝고, 후회됩니다.
저는 아직까지는 이재명과 박원순, 안희정 다 우리가 지켜줘야 할 자산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그들이 살아온 삶이 잘못되지 않았다는 거 다 인정하는 부분이 아닐까요
선거판에서 그들이 하는 실수들이 정말 다시는 저 사람을 지지할 수 없게 만드는 그런 실수가 아니라면, 일말의 여지는 남겨 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눈높이를, 기준을 조금만 낮추면 어떨까요?
목적을 위해 수단을 정당화할 수 없다지만, 아무리 선거에서 이기고 싶다 해서 그런 행동들의 면죄부를 주는 건 안된다는 분들이 많으시겠지만,
저는 민주당에 있는 이분들이 이번 대선에서만 써먹기엔 너무 아깝다고 생각합니다.
썩어 있는 이 사회를 바꾸기 위해 문재인만 대통령 한 번 하면 되나요?
10년이 20년이 필요할 지 모릅니다.
자꾸 우리가 가지고 있는 훌륭한 자산들을 버리지 맙시다.
우리와 같이 실수할 수도 있고, 그 실수에 대한 후회도 할 수 있는 사람들이란 걸, 그들이 살아왔던 삶을 통해 보지 않았나요.
조금만 더 믿고, 상처주지 말고, 이길 때까지 힘을 합쳐봤으면 하는 마음에서 글 올립니다.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32,703건, 최근 5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32703  생명 성애자 문재인 \'감나무 사건\' "나는 너를 사랑한다" 발로그렸어 03-28 0 0
32702  노무현과 문재인이 공통적으로 바라본 남자 노태우09 03-28 0 0
32701  안철수는 왜 이번 총선에서 발로그렸어 03-28 0 0
32700  내일 충청권 경선 결과 예상 - 로또확률 (반반) 마이크라유 03-28 0 0
32699  노무현대통령은 복지부장관에 유시민을 임명했쓰까?? 마이크라유 03-28 0 0
32698  민주당 호남경선 세줄 요약 신용제로™ 03-28 0 0
32697  문재인대세가 확실히 확인되니 고분고분해지네요 ㅎㅎ 고소한레고… 03-28 0 0
32696  흔한 극우카페 정보수집처 샤오미 03-28 0 0
32695  진정한 반문언론은 한걸레다. kick76 03-28 0 0
32694  2017.3.28(화) 더민주 대선후보 영남권 경선 TV토론 시청소감 신용제로™ 03-28 0 0
32693  안희정은 양시론자이고, 안철수는 양비론자입니다. 꼬마신사겸… 03-28 0 0
32692  박근혜 전 대통령의 이거 하나는 인 정 함. 노태우09 03-28 0 0
32691  조응천 의원 < 김수남 총장이 당장 그만둬야할 이유는 차고 넘치나..> 미녀는괴로… 03-28 0 0
32690  19대 대통령선거 재외국민투표 & 부재자투표 안내 미녀는괴로… 03-28 0 0
32689  민주당은 욕하면서 민주당 선거인단엔 참여한 어떤 이재명 지지자 먹고자고싸… 03-28 0 0
32688  김종인 "운명 짊어질 각오"…내주초 출마선언ㆍ최명길 동반탈당 고소한레고… 03-28 0 0
32687  권순욱기자 페이스북 <지지자 핑계대는 비겁함에 대하여.> 마이크라유 03-28 0 0
32686  궁물당의 한계 고소한레고… 03-28 0 0
32685  이건희 회장, ‘성매매 의혹 동영상’으로 9억 뜯겨 발로그렸어 03-28 0 0
32684  이제는 관심도 줄어든 민주당 토론이지만 신용제로™ 03-28 0 0
32683  박지원이 만명 넘었다고 좋아하네요 마이크라유 03-28 0 0
32682  손가혁이 지들끼리 재투표 한데요 신용제로™ 03-28 0 0
32681  권순욱 기자 페북, <문재인캠프 배후설 관련 권갑장 입장> 발로그렸어 03-28 0 0
32680  채널 A 자위질 쩝니다 신용제로™ 03-28 0 0
32679  오늘 jtbc 늦게 하나요? 마이크라유 03-28 0 0
32678  세월호를 돈으로 따지는 인간들에게 마이크라유 03-28 0 0
32677  국민의당 경선 흥행의 비밀?..경선장 전세 버스 정체는? 샤오미 03-28 0 0
32676  본격 SF 창작 패러디! 2020 달님 왕국! 고등어 03-28 0 0
32675  문재인님 일정 어디가면 볼수있을까요 꼬마신사겸… 03-28 0 0
32674  지금쯤이면 양심적 내부고발자가 나와야 하는거 아닐까요.. 미녀는괴로… 03-28 0 0
32673  문재인이 깨부수고 있는 그놈의 프레임 정리 신용제로™ 03-28 0 0
32672  환노위에서 신보라, "文 아들 채용특혜 짚자"…홍영표 "그만하시죠" 미녀는괴로… 03-28 0 0
32671  \'창작과 표현의 자유에 관하여\' - 5년 전 만든 패러디 먹고자고싸… 03-28 0 0
32670  방금 문재인후보가 제대로 팩트폭행한거 맞죠??? 렉서스50 03-28 0 0
32669  최민희 전 의원 트윗, [ARS 투표에 무효표는 없습니다!] 신용제로™ 03-28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