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30,930건, 최근 93 건
   

야당지지자들의 결벽성

글쓴이 : mem4344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50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sisa/28612


요즘 이재명 박원순 두 시장의 발언을 보며 걱정하시는 분들이 참 많습니다.
저도 마찬가지고요.
설마 저 발언이 사실일까. 기사를 몇번씩 읽어보기도 하죠.
네거티브 맞죠. 1등을 까면 깔수록 이슈화되고 자신의 이야기가 언론을 통해 회자되기를 바라는 후발주자들의 헛발질.
걱정됩니다.
하지만 후보들보다 더 걱정되는 건 우리 야당지지자들입니다.
우리끼리라는 표현에 거부감을 가지실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이번에 이겨야 합니다. 나라를 개판으로 만들어 놓은 저 세력들을 심판해야 하며, 조금이나마 이 사회를 정상에 가깝도록 돌려 놓기 위해서는 반드시 승리가 필요합니다.
저는 이번 선거 역시 51대 49의 싸움이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현재 문재인 대표의 지지가 우리 핵심 지지층의 지지율이며, 우리 지지자들이 얼마나 더 결집하느냐가 이번 대선의 승패를 가른다고 생각합니다.
야당지지자들이 걱정된다고 말씀드린건, 누가 되든 이번엔 결집해서 이겨야 한다는 겁니다.
하지만 지금의 모습은 서로서로에게 대못을 박고 있습니다. 오유의 모습만 보면 이시장, 박시장은 이미 경선판에서 아웃됐습니다.
저도 민주당 경선에서 문대표가 이길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거 가지고는 저 강대한 세력을 이길 수 없습니다.
우리가 일치 단결해서 한 명 한 명 설득하고 우리편이 투표장에 나가도록 독려해야 이길까 말까입니다.
하지만 그전에 이미 서로 상처 주고 판에서 아웃시키면 결국 상처받은 문대표만 남게 됩니다.
물론 그것이 문대표의 잘못은 아니고 지지자의 잘못도 아닙니다. 그렇게 공격하고 상처줬던 두 시장의 전략과 관점, 그리고 선택의 문제이겠지요.
저는 이부분에서 한번 묻고 싶습니다.
야당지지자들은 명분이 없으면 지지하지 않습니다. 맞는 말이고 그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 기준을 조금만 낮춰보시죠
제목에서 결벽성이라는 단어를 쓴 이유가 그것입니다.
다들 실수합니다. 살면서 실수하지 않고, 후회하지 않을 선택만 하는 인간은 없습니다.
정치인도 마찬가지입니다. 주변관리, 상황판단의 오류, 이런 것들 하나 없이 완벽하게 살아가는 정치인은 없죠.
전 아직도 노무현 대통령의 한미FTA나 이라크 파병은 잘못된 결정이고 선택이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그때는 더욱 더 강하게 비판했죠. 지지했던 사람에게 배신받았던 느낌. 지금 어쩌면 박근혜 지지자가 느낄 그런 느낌을 갖고 욕을 해댔습니다.
하지만 지금 그 사람이 너무 그립습니다. 지켜주지 못한 것 같아 죄송스럽고, 안타깝고, 후회됩니다.
저는 아직까지는 이재명과 박원순, 안희정 다 우리가 지켜줘야 할 자산이라고 믿고 있습니다.
그들이 살아온 삶이 잘못되지 않았다는 거 다 인정하는 부분이 아닐까요
선거판에서 그들이 하는 실수들이 정말 다시는 저 사람을 지지할 수 없게 만드는 그런 실수가 아니라면, 일말의 여지는 남겨 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눈높이를, 기준을 조금만 낮추면 어떨까요?
목적을 위해 수단을 정당화할 수 없다지만, 아무리 선거에서 이기고 싶다 해서 그런 행동들의 면죄부를 주는 건 안된다는 분들이 많으시겠지만,
저는 민주당에 있는 이분들이 이번 대선에서만 써먹기엔 너무 아깝다고 생각합니다.
썩어 있는 이 사회를 바꾸기 위해 문재인만 대통령 한 번 하면 되나요?
10년이 20년이 필요할 지 모릅니다.
자꾸 우리가 가지고 있는 훌륭한 자산들을 버리지 맙시다.
우리와 같이 실수할 수도 있고, 그 실수에 대한 후회도 할 수 있는 사람들이란 걸, 그들이 살아왔던 삶을 통해 보지 않았나요.
조금만 더 믿고, 상처주지 말고, 이길 때까지 힘을 합쳐봤으면 하는 마음에서 글 올립니다.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30,930건, 최근 93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30930  교활 9:30 특검연장 거부 기자회견 고등어 02-27 0 0
30929  헌재 최후변론에도 박근혜는 불출석 노태우09 02-27 0 0
30928  경선 참여하실분들 1차 모집때 신청하세요 노태우09 02-27 0 0
30927  달이 빛나는 밤에 kick76 02-27 0 0
30926  [속보] 황교활 부역자 대행 특검연장 거부 고등어 02-27 0 0
30925  황교안 총리님이 기어이 해냈습니다 꼬마신사겸… 02-27 0 0
30924  어제 사촌동생이랑 맥주한잔 하며 너무 불안한 얘기를 했습니다. 꼬마신사겸… 02-27 0 0
30923  우상호 "박 대통령 대리인 \'헌재 협박\', 사법처리 있어야" 마이크라유 02-27 0 0
30922  발암주의)보이스 피싱으로 신고 하고싶당... 고등어 02-27 0 0
30921  3월 1일 .. 무조건 나가겠습니다. mem4344 02-27 0 0
30920  탄핵확실로 반문의 나눠먹기 시도. 발로그렸어 02-27 0 0
30919  5년전 오유인들 개빡쳤던 순간.jpg 고등어 02-27 0 0
30918  정세균의 \'선의\'는 황교안의 \'대선\'으로 커피매니아 02-27 0 0
30917  탄핵 확실시되자 본색 드러내는 반문의 나눠먹기 미녀는괴로… 02-27 0 0
30916  경선이 끝나면 흔쾌히 도와줄 것 같으냐. 절대 같이 못한다"고 경고 mem4344 02-27 0 0
30915  추미애 "이재명 개무시? 여러 일정으로 매우 바빠… 신뢰 가장 중요" 고소한레고… 02-27 0 0
30914  정청래쇼에서 본 새날의 푸른나무님 신용제로™ 02-27 0 0
30913  말 듣는 인간 나올때까지 그냥 다 탄핵해서 목 날리면 좋겠음. 꼬마신사겸… 02-27 0 0
30912  황교안은 공범임을 자백할 것이다. 미녀는괴로… 02-27 0 0
30911  日 \'기업 철수\' 위협하며 美애틀랜타 소녀상 건립 저지 \'압박\' 고등어 02-27 0 0
30910  현대중공업 분사, 분할 반대 주주총회 전야문화제 고소한레고… 02-27 0 0
30909  테러와 혼란을 부추기는 자들? 꼬마신사겸… 02-27 0 0
30908  닭아, 헌재 범죄자랑 왜 안가냐? 먹고자고싸… 02-27 0 0
30907  황교안....주제에 쪽팔린건 아나보네 미녀는괴로… 02-27 0 0
30906  황교안을 탄핵해야 하는 이유 -프레임을 깹시다. 렉서스50 02-27 0 0
30905  황교안을 구속시킬려면 특검이 존속해야 하는데... 하루 남았군요. 발로그렸어 02-27 0 0
30904  이재명이 왜 토론에 목매나 했더니 호남 때문인 거 같네요 커피매니아 02-27 0 0
30903  고민정 인스타 마이크라유 02-27 0 0
30902  [속보] 특검 연장관련, 입장 발표 (공보부) 요약 커피매니아 02-27 0 0
30901  망각되고 싶어하지 않는 사람들의 마지막 몸부림 kick76 02-27 0 0
30900  200석 국회가 대통령권한대행에게 무릎을 꿇다..ㅋㅋㅋ mem4344 02-27 0 0
30899  황교안 탄핵 실검에 올려요!!! 먹고자고싸… 02-27 0 0
30898  이제 해야 할 일 렉서스50 02-27 0 0
30897  황교안,"난 국정농단의 공범이다" 공식 입장 표명 마이크라유 02-27 0 0
30896  역시 제 예상대로 안철수 지지율 4% 상승.. ㄷㄷㄷㄷㄷ 먹고자고싸… 02-27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