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35,091건, 최근 97 건
   

朴대통령, 작년 맨부커상 받은 한강에 축전 거부했다

글쓴이 : 렉서스50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49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sisa/28610


문화체육관광부가 소설 ‘채식주의자’로 세계 3대 문학상으로 꼽히는 맨부커상을 받은 소설가 한강 씨에게 대통령 명의로 축전을 보낼 것을 건의했지만 박근혜 대통령이 이를 거절한 사실이 11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를 통해 확인됐다. 한 씨는 박근혜 정부가 작성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에 포함돼 있다. ○ “박 대통령이 축전 거절”   문체부와 특검 등에 따르면 지난해 5월 한 씨의 맨부커상 수상 소식을 접한 문체부에서는 “한 씨의 수상은 노벨문학상 수상만큼이나 큰 한국 문단의 경사다. 한 씨에게 박 대통령이 축전을 보내면 좋겠다”는 공감대가 형성됐다. 문체부는 이런 의견을 대통령교육문화수석비서관실을 거쳐 박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하지만 박 대통령 명의의 축전은 한 씨에게 전달되지 않았다. 특검은 청와대 부속실과 교문수석실 관계자들로부터 “박 대통령이 한 씨에게 축전을 보내 달라는 요청을 거절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결국 축전은 김종덕 당시 문체부 장관 명의로 발송됐다. 특검은 한 씨가 5·18민주화운동을 다룬 소설 ‘소년이 온다’를 썼다는 이유로 블랙리스트에 오른 게 박 대통령의 거절 결정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고 있다. ‘소년이 온다’는 5·18민주화운동을 희생자와 유족의 증언 형식으로 서술한 작품이다. 문단과 언론에서는 한 씨의 수상을 “세계가 한국문학에 주는 상”이라고 평가했지만 박 대통령은 다른 판단을 했던 것. 박 대통령은 취임 당시 ‘3대 국정기조’로 문화 융성을 내세웠기 때문에 당연히 한 씨에게 축전을 보냈어야 한다는 지적이 많다. 특검은 박 대통령을 소환하면 이 문제도 조사할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박 대통령은 2014년 베니스 건축전에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조민석 커미셔너와 2015년 쇼팽 국제콩쿠르에서 우승한 조성진 피아니스트에게는 축전을 보냈다. 또 2013년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부문에서 금메달을 딴 김연아 선수와 지난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골프 박인비 선수, 태권도 김소희 선수 등에게도 축전을 보냈다.  ○ “VIP 특명이라며 예산감액 지시”  특검은 청와대가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정부의 지원 중단을 지시한 정황도 파악했다. 문체부 관계자들은 특검에서 2014년 14억 원 규모였던 부산국제영화제 예산이 이듬해 8억 원으로 줄어든 게 청와대의 지시 때문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VIP(박 대통령) 특명’이라며 예산 감액 지시가 내려왔다”는 것.   청와대가 부산국제영화제 예산 감액 조치를 취한 것은 이 영화제에서 2014년 10월 세월호 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다이빙벨’을 상영했기 때문이라는 지적이 많다.   하지만 부산국제영화제 지원 축소가 영화발전기금이 줄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있다. 또 영화진흥위원회가 영화제별 평가를 바탕으로 지원 대상을 선정하는데, 영화제 수가 늘다 보니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지원이 축소될 수밖에 없었다는 것.   한편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작성 또는 운용에 관여한 혐의로 김종덕 전 장관과 김상률 전 교문수석(57), 신동철 전 대통령정무비서관(56), 정관주 전 문체부 1차관(53)이 11일 서울중앙지법에서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받았다. 특검은 이들의 구속영장에 “언론의 자유 등을 규정한 헌법 가치를 정면으로 위배했다”고 적시했다.   특검은 블랙리스트 작성과 관리를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는 조윤선 문체부 장관과 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을 조만간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특검 관계자는 “김 전 실장의 혐의를 입증할 증거를 대거 확보했다”고 말했다.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35,091건, 최근 9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35091  해외투표) 독일 2 plus2 성공 샤오미 04-27 0 0
35090  문재인 성소수자발언후 달려들어 물어뜯던 무지개뭐시기의 어제와 오늘 비교 꼬마신사겸… 04-27 0 0
35089  파란이다냥 파란이다멍 두번째. 꼬마신사겸… 04-27 0 0
35088  꼭 이번 대선 전 파견업체에 대한 해결방안은 한번 언급되었으면 합니다. 먹고자고싸… 04-27 0 0
35087  안철수 성진지오텍 인수건 대답하는거 보면.. 발로그렸어 04-27 0 0
35086  문재인 후보 동성애 관련 세부기사 나왔네요 노태우09 04-27 0 0
35085  야권 걸라치기해서 문재인표 심상정이 마이 가져가... 꼬마신사겸… 04-27 0 0
35084  [장도리]2017년 4월 28일 발로그렸어 04-27 0 0
35083  5:0과 jtbc또 시작이네요 발로그렸어 04-27 0 0
35082  사드 알박기, 김관진, 그리고 정권교체 고소한레고… 04-27 0 0
35081  솔직히 문재인 막으려면 한가지뿐이에요 샤오미 04-27 0 0
35080  문재인의 꿈은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마이크라유 04-27 0 0
35079  김성한 감독님 연설잘하시네요 렉서스50 04-27 0 0
35078  김종인 안철수 지지 마이크라유 04-27 0 0
35077  DJ, 노무현은 말을 잘해서 싫고 문재인은 말이 어눌해서 싫고 발로그렸어 04-27 0 0
35076  아!!!!!!진짜 더러워서!!! 신용제로™ 04-27 0 0
35075  김상조교수님이 일자리공약 설명해주셨습니다 꼬마신사겸… 04-27 0 0
35074  5.2는 박근혜재판일...보수대결집 헬조선시즌3 Opening...? 발로그렸어 04-27 0 0
35073  4차산업혁명으로 딱 한 직종만큼만은 확 바뀌면 좋겠습니다. 고소한레고… 04-27 0 0
35072  돈 없는 조중동, 적폐언론 한경오.jpg 먹고자고싸… 04-27 0 0
35071  중2가 본 대통령 후보 TV 토론 미녀는괴로… 04-27 0 0
35070  성소수자 눈물 닦아주는 심상정 후보 kick76 04-27 0 0
35069  레드준표의 차별발언에 정의당 공식성명 냈나요? 꼬마신사겸… 04-27 0 0
35068  솔직히 짜증남 샤오미 04-27 0 0
35067  투표 인중샷 고등어 04-27 0 0
35066  여러분여러분 영업 성공했어요!! 꼬마신사겸… 04-27 0 0
35065  오늘자 후보님 흐뭇한 표정 사진 몇장 마이크라유 04-27 0 0
35064  박범계 "安 포스코 시절, 서초동그룹 주요 멤버에게 일감 몰아줘" 마이크라유 04-27 0 0
35063  맨날 깐재인만 보니 식상하시죠?ㅎㅎㅎ kick76 04-27 0 0
35062  문후보 "자꾸 말바꾼다" "거짓말한다"는 프레임 깰 방법 없을까요? 발로그렸어 04-27 0 0
35061  홍준표 15% 넘으면 차기정부에 헬게이트 열립니다. 고등어 04-27 0 0
35060  바른정당 이은재 28일 탈당..."한국당 복귀" 미녀는괴로… 04-27 0 0
35059  홍준표 "동성애 반대하고, 엄벌해야 한다" 신용제로™ 04-27 0 0
35058  김종인, 이르면 내일 安 지지 선언…최명길 국민의당 입당 신용제로™ 04-27 0 0
35057  대선후보 차별금지법에 대한 입장정리 미녀는괴로… 04-27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