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8,253건, 최근 96 건
   

朴대통령, 작년 맨부커상 받은 한강에 축전 거부했다

글쓴이 : 렉서스50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19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sisa/28610


문화체육관광부가 소설 ‘채식주의자’로 세계 3대 문학상으로 꼽히는 맨부커상을 받은 소설가 한강 씨에게 대통령 명의로 축전을 보낼 것을 건의했지만 박근혜 대통령이 이를 거절한 사실이 11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를 통해 확인됐다. 한 씨는 박근혜 정부가 작성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에 포함돼 있다. ○ “박 대통령이 축전 거절”   문체부와 특검 등에 따르면 지난해 5월 한 씨의 맨부커상 수상 소식을 접한 문체부에서는 “한 씨의 수상은 노벨문학상 수상만큼이나 큰 한국 문단의 경사다. 한 씨에게 박 대통령이 축전을 보내면 좋겠다”는 공감대가 형성됐다. 문체부는 이런 의견을 대통령교육문화수석비서관실을 거쳐 박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하지만 박 대통령 명의의 축전은 한 씨에게 전달되지 않았다. 특검은 청와대 부속실과 교문수석실 관계자들로부터 “박 대통령이 한 씨에게 축전을 보내 달라는 요청을 거절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결국 축전은 김종덕 당시 문체부 장관 명의로 발송됐다. 특검은 한 씨가 5·18민주화운동을 다룬 소설 ‘소년이 온다’를 썼다는 이유로 블랙리스트에 오른 게 박 대통령의 거절 결정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고 있다. ‘소년이 온다’는 5·18민주화운동을 희생자와 유족의 증언 형식으로 서술한 작품이다. 문단과 언론에서는 한 씨의 수상을 “세계가 한국문학에 주는 상”이라고 평가했지만 박 대통령은 다른 판단을 했던 것. 박 대통령은 취임 당시 ‘3대 국정기조’로 문화 융성을 내세웠기 때문에 당연히 한 씨에게 축전을 보냈어야 한다는 지적이 많다. 특검은 박 대통령을 소환하면 이 문제도 조사할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박 대통령은 2014년 베니스 건축전에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조민석 커미셔너와 2015년 쇼팽 국제콩쿠르에서 우승한 조성진 피아니스트에게는 축전을 보냈다. 또 2013년 세계피겨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부문에서 금메달을 딴 김연아 선수와 지난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골프 박인비 선수, 태권도 김소희 선수 등에게도 축전을 보냈다.  ○ “VIP 특명이라며 예산감액 지시”  특검은 청와대가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정부의 지원 중단을 지시한 정황도 파악했다. 문체부 관계자들은 특검에서 2014년 14억 원 규모였던 부산국제영화제 예산이 이듬해 8억 원으로 줄어든 게 청와대의 지시 때문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VIP(박 대통령) 특명’이라며 예산 감액 지시가 내려왔다”는 것.   청와대가 부산국제영화제 예산 감액 조치를 취한 것은 이 영화제에서 2014년 10월 세월호 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다이빙벨’을 상영했기 때문이라는 지적이 많다.   하지만 부산국제영화제 지원 축소가 영화발전기금이 줄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있다. 또 영화진흥위원회가 영화제별 평가를 바탕으로 지원 대상을 선정하는데, 영화제 수가 늘다 보니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지원이 축소될 수밖에 없었다는 것.   한편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작성 또는 운용에 관여한 혐의로 김종덕 전 장관과 김상률 전 교문수석(57), 신동철 전 대통령정무비서관(56), 정관주 전 문체부 1차관(53)이 11일 서울중앙지법에서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받았다. 특검은 이들의 구속영장에 “언론의 자유 등을 규정한 헌법 가치를 정면으로 위배했다”고 적시했다.   특검은 블랙리스트 작성과 관리를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는 조윤선 문체부 장관과 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을 조만간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특검 관계자는 “김 전 실장의 혐의를 입증할 증거를 대거 확보했다”고 말했다.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8,253건, 최근 96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28253  트럼프, 박근혜, 반기문, 문재인 고소한레고… 01-24 0 0
28252  유저분들께 사과드립니다. 고소한레고… 01-24 0 0
28251  손가혁카페 가보니 마이크라유 01-24 0 0
28250  반기문은 박근혜가 한 워딩을 그대로 쓰고 있네요 렉서스50 01-24 0 0
28249  민간인이 정부기관 차관을 하급자 부리듯이 할 정도면 사실상 나라가 망한것 신용제로™ 01-24 0 0
28248  그런데 안보에 대해서 전부 안보는 보수다! 이러는데 진보적안보도 있었나요 샤오미 01-24 0 0
28247  대단한 모녀 신용제로™ 01-24 0 0
28246  새똥바른구태의당 너무 싫다..... 신용제로™ 01-24 0 0
28245  [장도리]2017년 1월 24일 샤오미 01-24 0 0
28244  [속보] ㄹ네가 45 일만에 외출한 진짜 이유 kick76 01-24 0 0
28243  반기름장어씨 말하는거 보면 샤오미 01-24 0 0
28242  박연차에게 23만 달러 안 받았다는 객관적 증거가.. 마이크라유 01-24 0 0
28241  반기문 대장금설.jpg 신용제로™ 01-24 0 0
28240  KBS 보고 있는데..옆에 있던 여친이 한마디 합디다! 마이크라유 01-24 0 0
28239  Kbs1에 반기문나옵니다! 무슨 실수를 할지 기대!! 렉서스50 01-24 0 0
28238  박근혜가 얼마까지 탄핵소추를 지연시킬 수 있을까요? 노태우09 01-24 0 0
28237  문재인이 삼성X파일특검 막았다는 이상호, 왜 그랬을까? 먹고자고싸… 01-24 0 0
28236  단재 신채호와 이승만, 그리고 임정으로부터 배우는 교훈 노태우09 01-24 0 0
28235  (희소식?) 潘, 신당 창당으로 가닥.."끝까지 간다" 마이크라유 01-24 0 0
28234  지금 한 기사를 읽고 너무 화나서 진정이 안돼요.. 고등어 01-24 0 0
28233  탄핵 2월 중순 이후 가능 mem4344 01-24 0 0
28232  이번 민주당 경선이 갖는 또 다른 의미 신용제로™ 01-24 0 0
28231  서울을 불바다로 만들어야 합니다 여러분!!!!!!!!!!!!!!!!!!! 고등어 01-24 0 0
28230   박시장의 청산발언등은시간이 지나면 잊혀졌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꼬마신사겸… 01-24 0 0
28229  불법 선거운동 신고하면 최고 5억 원 포상금 신용제로™ 01-24 0 0
28228  기름장어 KBS 담화문 요약. 렉서스50 01-24 0 0
28227  문체부의 블랙 뭐시기와 동시에 진행됐던 가공할 음모 꼬마신사겸… 01-24 0 0
28226  권순욱 기자 유명세를 보고 신용제로™ 01-24 0 0
28225  고민이 있어요 샤오미 01-24 0 0
28224  박원순 시장 트윗 샤오미 01-24 0 0
28223  유튜브 즐겨보는데 손가혁들 활약이 대단하네요. 마이크라유 01-24 0 0
28222  방금자)황희의원페북.. 촛불시민이 원하는 분권 mem4344 01-24 0 0
28221  청와대행정관이 "좌파 친북 반국가 단체와 2차 전투대비" 문자 보냄 렉서스50 01-24 0 0
28220  국회 의원회관에 \'나체 상태의 박근혜 대통령\' 그림 논란 신용제로™ 01-24 0 0
28219  28날부터 시행된다는 전안법 알고 계셨어요? 옷하나 사기도 힘들어짐 미녀는괴로… 01-24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