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54,218건, 최근 79 건
   

최순실 태블릿PC가 아니라고? 열받은 JTBC의 팩트 폭격

글쓴이 : 푸른은하수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620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960
"최순실 태블릿PC가 아니라고?" 열받은 JTBC의 팩트 폭격

화난 손석희 "이렇게까지 보도해도 안 믿고 싶은 사람은 끝까지 안 믿겠지만"

검찰과 특검은 JTBC가 제출한 태블릿PC가 최순실씨 소유물이었다는 점을 인정했다. 하지만 일부 친박단체는 끊임없이 조작설을 끊임없이 제기하고 있다. 

JTBC는 11일 ‘뉴스룸’을 통해 친박단체들의 주장이 왜 사실과 거리가 먼지 조목조목 따졌다. 

손석희 JTBC 앵커(보도 담당 사장)는 태블릿PC가 최씨 소유물이 아니란 주장이 얼마나 황당했으면 해당 보도를 내보내며 “저희들이 이렇게 보도해드려도 믿고 싶지 않은 사람은 끝까지 안 믿겠습니다마는, 아무튼 지금부터는 이들이 제기하는 7가지 주요 주장을 팩트체크로 하나하나 짚어보겠다”라고 말하기까지 했다.

JTBC는 첫 보도 당시 태블릿PC가 아닌 데스크톱에서 자료 화면이 나갔다는 이유로 태블릿PC가 최씨의 것이 아니라는 첫 번째 루머에 대해선 “저희는 최 씨가 갖고 있던 200여개 파일을 일목요연하게 시청자에게 보여드리기 위해 대형 모니터에 띄워 촬영한 것이다. 전달 방식의 차이일 뿐, 태블릿PC 실체를 부정할 수 있는 근거가 될 수 없다”라고 말했다. 

JTBC는 ‘태블릿PC가 있다고 해도 최씨 소유가 아니다’라는 두 번째 루머에 대해선 “지난해 10월 26일 보도에서 이미 최씨 본인의 셀카와 조카들의 사진 등을 공개했다. 검찰은 이 사진 외에도, 네이버 어플리케이션에 접속할 때마다 자동으로 시각과 위치가 저장되는 '캐시정보'에 주목했다. 이렇게 위치가 기록된 캐시정보를 최씨의 출입국 기록과 비교하는 수사 기법에 따라 최씨가 사용한 태블릿PC가 맞다고 결론내린 상태다”라고 보도했다. JTBC는 친박단체들이 퍼뜨리는 조작설 중의 하나가 저희 JTBC가 USB 형태로 각종 문서와 최씨 관련 자료를 제보받은 뒤, 이를 짜깁기해서 태블릿PC 안에 일부러 넣었다는 것”이라면서 사진을 찍으면 곧바로 생성 날짜와 촬영한 기기 정보가 함께 저장되기에 이 같은 의혹도 말이 안 된다고 지적했다.

최씨 태블릿PC에 'JTBC 취재 모음' 폴더가 있다는 세 번째 루머에 대해선 “저희는 최씨가 받아봤던 200여건 파일들을 보다 일목요연하게 보여드리기 위해 데스크톱 화면을 촬영했다. 이 데스크톱 컴퓨터는 사용하는 취재 기자가 평소 다른 취재 내용을 저장해두는 폴더를 'JTBC 취재 모음'이라는 폴더로 만들어뒀던 거고 이게 화면에 나왔을 뿐”이라고 했다.

JTBC는 태블릿PC를 최초 개통한 김한수 행정관을 JTBC가 일부러 보도하지 않았다는 네 번째 루머에 대해선 “저희는 이미 지난해 10월 26일 보도를 해드렸다”면서 “태블릿 PC의 소유주 명의를 확인한 결과, 마레이컴퍼니라는 법인이었습니다. 개통 당시 마레이컴퍼니 이사는 김한수 씨로… 청와대 현직 선임행정관입니다”10월 26일자 보도 내용을 소개했다.

JTBC는 검찰과 특검, JTBC가 서로 짰다는 다섯 번째 루머에 대해선 “최씨의 태블릿PC는 전원이 켜 있는 동안은 계속 자동적으로 LTE 망에 접속된다. 한동안 꺼져 있다가 저희 JTBC가 발견해 켠 순간부터 이동한 경로 등은 모두 통신사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만일 JTBC가 누군가에게 받았다, 검찰과 짰다고 한다면 이 위치정보를 확인해서 최씨의 것이라고 확인한 검찰과 특검은 물론 건물 관리인, 통신사 모두 거짓말을 해야 맞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JTBC는 태블릿PC 입수 과정이 불법이기 때문에 증거 효력이 없다는 여섯 번째 루머에 대해선 “형사소송법 제308조의2항에 따르면 ‘적법한 절차에 따르지 아니하고 수집한 증거는 증거로 할 수 없다’라고 돼 있다. 영장 없이 압수수색을 하는 등 수사기관의 횡포를 막기 위한 법 조항이다. 그러나 이번의 경우 JTBC 취재진이 태블릿PC를 확보해 검찰에 임의제출했기 때문에 불법 수집과는 거리가 멀다”라고 밝혔다. 실제로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이규철 대변인“JTBC가 제출한 태블릿PC의 증거 능력이나 이런 부분에 대해 특검에서 전혀 문제 삼고 있지 않다”라고 밝힌 바 있다.

JTBC는 최씨가 태블릿PC를 쓸 줄 모른다는 일곱 번째 루머에 대해선 “마치 태블릿PC의 사용법이 매우 복잡한 것처럼 말을 하고 있는데 사실 그렇게 복잡하지 않다, 스마트폰과 똑같은데 화면만 큰 거다. 소형 승용차는 몰 수 있지만 대형 승용차는 운전할 줄 모른다는 주장이나 마찬가지다”라고 반박했다. 실제로 특검과 검찰은 고영태ㆍ노승일씨 외에도 최씨 집에서 일한 가정부 등으로부터 최씨가 태블릿PC를 사용했다는 증언을 이미 확보한 상태다.


푸른은하수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manhunter 2017-01-12 (목) 09:44
건드려봤자 좋은 거 없다고 경고하는 것 같은데 자꾸 건드리는 놈은 진짜 바보천치.
댓글주소 추천 0
   

총 게시물 254,218건, 최근 79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54218  코코넛 가루가 듬뿍 뿌려진 말레이시아 꿀떡 슬채아빠 11-25 0
254217  흔한 부부 카톡 깐죽깐죽이 11-25 0
254216  신인시절부터 얼굴때문에 엄청났다는 가수 꿀성대 11-25 0
254215  1명을 죽이면 5명을 살릴 수 있다. 정의란 무엇인가? kangkang 11-25 0
254214  저 낼 결혼해요! kick76 11-25 0
254213  조두순을 죽이고 감옥안가는 방법 kick76 11-25 0
254212  지상렬 집에서 유물을 발견한 김건모 남매맘 11-25 0
254211  JTBC 섹드립 클라스 캠핑매니아 11-25 0
254210  개 훈련 시키기 home32 11-25 0
254209  훌라후프 mem4344 11-25 0
254208  넌 왜 맨날 같은 옷만 입냐? 천재기타리… 11-25 0
254207  우리 집에 물들어 와요 유나맘 11-25 0
254206  한국만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는 코스트코 설립자 민채맘 11-25 0
254205  보온용과 비행용 킹스맨 11-25 0
254204  유쾌한 버스기사 바다하늘별 11-24 0
254203  물장구 납득납득이 11-24 0
254202  은근히 기분 나빴을 선생 세민서진맘 11-24 0
254201  과연 사람은 동물보다 우월한 존재인가? 파워플리리 11-24 0
254200  버릴껄 버렸어야...ㅠ.ㅠ 칠봉이만세 11-24 0
254199  마술 진우아름엄… 11-24 0
254198  심판 스페셜리스트.gif 명문대생 11-24 0
254197  첫 소개팅인데.. 너무 요란하게 입었나? 태양맘 11-24 0
254196  악어의 삶 insdel 11-24 0
254195  우리가 술 취해서 한번쯤은 해본것들 15가지 강아지사랑 11-24 0
254194  포항여고 학생들이 문통령께 받은 선물 오락마스터 11-24 1
254193  아놔!~ 이 주인놈이 보경맘 11-24 0
254192  귀벌려 미나래 11-24 0
254191  의문의 추가 토핑 슈퍼모델 11-24 0
254190  친구의 모자 선물 쫀맘 11-24 0
254189  한국을 싫어하는 나라 순위 파워플리리 11-24 0
254188  경찰 체력 시험장 슬채아빠 11-24 0
254187  평창 롱패딩 사고 싶은데요 일단 (feat 중나고라) 칠봉이만세 11-24 0
254186  일본 여아이돌의 팬들과의 추격전 하윤공주 11-24 0
254185  아니 왜? 거기서... 하니 11-24 0
254184  심판이 선수보다... 오리부인 11-24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