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16,414건, 최근 115 건
   

[단독]박근혜-최태원 사면 거래…특검, 교도소 녹음파일 확보

글쓴이 : 까카오미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108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955
[단독]박근혜-최태원 ‘사면 거래’…특검, 교도소 녹음파일 확보

한겨레 자료사진


특검, 최회장 면회간 SK 김영태 대화 내용 확인
“박 대통령이 사면하기로 해…회장님 숙제 있다”
이후 미르·K출연 ‘뇌물’ 성격…SK “미르 언급없어”


지난 2015년 8·15 특별사면으로 풀려난 최태원 에스케이(SK) 회장이 정부의 특별사면 공식 발표 사흘 전에 교도소에서 ‘사면을 해줄 테니 경제 살리기 등에 나서야 한다’는 취지의 박근혜 대통령 쪽 요구를 전달받고 이를 수용한 사실이 담긴 녹음 파일을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입수한 것으로 11일 확인됐다.

특검팀 등의 말을 종합하면, 김영태 에스케이수펙스추구협의회 커뮤니케이션위원장은 2015년 8월10일 서울 영등포교도소에 복역 중이던 최 회장을 찾아가 “박 대통령이 사면을 하기로 하며 경제 살리기 등을 명시적으로 요구했다. (이런 요구는) 사면으로 출소하면 회장님이 해야 할 숙제”라는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 특검팀은 최 회장과 김 위원장의 이런 대화 내용이 녹음된 파일을 확보했다.

실제 최 회장은 대기업 총수 중 유일하게 8·15 특사 명단에 포함돼 2015년 8월14일 0시에 출소했으며, 사흘 뒤인 8월17일 에스케이 쪽은 에스케이하이닉스에서 3개 반도체 생산라인에 총 46조원을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또 에스케이 쪽은 두달 뒤 박 대통령 주도로 미르재단이 설립되자 총 68억원을, 지난해 1월 만든 케이(K)스포츠재단에 총 43억원을 냈다.

특검팀은 박 대통령이 ‘대기업 총수의 사면은 없다’는 대선 공약사항을 어기면서까지 최 회장을 특사로 풀어준 데 대한 보답 차원으로 에스케이 쪽이 미르·케이스포츠재단 설립에 총 111억원을 지원한 것으로 보고 뇌물죄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 특검팀은 에스케이 쪽의 재단 기금 제공 당시 횡령 등 혐의로 복역 중이던 최 회장의 동생 최재원 에스케이 부회장의 사면 문제가 불투명했던 만큼 기금의 뇌물 성격이 더욱 짙다고 보고 있다. 최 부회장은 2016년 7월29일 가석방됐다.

특검팀은 최 회장의 특사가 결정되기 20여일 전인 2015년 7월24일 창조경제혁신센터 지원기업 간담회 뒤 진행된 박 대통령과 김창근 에스케이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의 단독 면담에서 최 회장의 사면 문제가 논의됐다는 취지의 진술을 안종범 전 청와대 경제수석으로부터 확보했다.

특검팀은 2015년 8·15 특사 일주일 전인 8월8일께 ‘에스케이 사면을 검토하고 특사의 정당성을 확보해줄 자료를 에스케이 쪽에서 받아 검토하라’는 박 대통령의 지시가 있었다는 사실도 파악했다. 특검팀은 2014년 9월부터 2015년 8월 중순까지 8·15 특사를 전후로 김 의장과 이만우 에스케이그룹 피아르(PR)팀장, 손길승 에스케이텔레콤 명예회장이 안 전 수석과 주고받은 문자메시지 및 통화내역에서 최 회장의 특사가 사전에 물밑 조율되고, 사후 ‘고맙다’는 사례 인사가 오간 내용도 확인했다. 이에 대해 에스케이 쪽은 “김영태 위원장이 최 회장을 접견한 때는 이미 언론을 통해 최 회장이 사면 대상인 것이 알려졌다. 미르재단 등은 전혀 언급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까카오미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16,414건, 최근 11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16414  호남, 경남에 이어 강원/제주까지...문재인 트로트여인 01-25 0
216413  사법부 아직도 정신 못 차린 듯 포도사랑 01-25 0
216412  한 줄 한 줄 파면사유를 담았다 .. 코코엄마 01-25 0
216411  조수미의 중국 공연이 석연치 않은 비자 발급 지연으로 끝내 취소됐다 보경맘 01-25 0
216410  여긴 어디 ?? 난 누구?? 마이퓨어캡… 01-25 0
216409  저는 좌파도, 빨갱이도 아니랍니다 고대매니아 01-25 0
216408  [단독] 특검, 박 대통령 쪽에 “2월초 대면조사 받으라” 금비보석맘 01-25 0
216407  합성같은 실제 사진들 고3환희 01-25 0
216406  [속보]박 대통령 체육인 아닌 K스포츠재단 사무총장 사퇴 지시 미나래 01-25 0
216405  “계엄령 선포, 촛불 진압” 극우단체 인사들 내란선동 고발 당해 멋진선생님 01-25 0
216404  영화속 좋은 대사들 푸른은하수 01-25 0
216403  냥비홍 이사벨리Lee 01-25 0
216402  1월23일자 뉴욕타임스 만평 그런데 원숭이는 누구? 사랑재혁맘 01-25 0
216401  투블럭 남매맘 01-25 0
216400  형님! 사자들이 자꾸 깝치는데요? 푸른은하수 01-25 0
216399  개거품.gif 바다하늘별 01-25 0
216398  뜻밖의 순천행.gif 민화사랑 01-25 0
216397  널 이길수가 없다.. 보뉘 01-25 0
216396  이명박때부터 과거회기 예언됨. 헬로우고스… 01-25 0
216395  먹지마세요! 피부에 양보하세요! 이쁜선생님 01-25 0
216394  잘 만든 눈사람 은영바라기 01-25 0
216393  性통계 그래프 납득납득이 01-25 0
216392  자전거타고 오물오물 먹방중 아이베리유 01-25 0
216391  전복을 살해하는 방법 아리송포유 01-25 0
216390  죽음의 문턱에서 돌아온 사람들.gif 뉴골프매니… 01-25 0
216389  브라질 자전거 축제 중 대형참사 납득납득이 01-25 0
216388  오늘의 앵커 브리핑을 시작 하겠습니다 포도사랑 01-25 0
216387  이것도 박스라고 들어가 앉아있다. mem4344 01-25 0
216386  청와대와 광화문을 바꾼다고 홍은희언니 01-25 0
216385  혐) XX녀 말빨 털리는 영상. 꺼가이 01-25 0
216384  위안부 부정 日호텔에 아시안게임 韓선수 100여명 숙박 예정 트로트여인 01-24 0
216383  논산훈련소 방문한 황교안. (뉴스룸 영상링크 포함) mabaram 01-24 0
216382  은퇴하는 강철나비 강수진이 말하는 하루하루의 의미 기복사랑 01-24 1
216381  보이스 피싱범 검거작전.+gif 멋진선생님 01-24 0
216380  씬 스틸러 기자 .gif 크룽서울 01-24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