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984건, 최근 3 건
   

현장 사진

글쓴이 : 늑대인간 날짜 : 2015-12-10 (목) 조회 : 2825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orror/3069
경찰관인 사촌형에게 들은 이야기다.

사촌형은 직업상 현장 사진을 산더미 같이 찍곤 한다.

그런데 그 중 가끔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사진이 찍힌다는 것이다.



먼저 고속도로 사고 현장의 사진을 보자면, 연속으로 찍은 사진들 중 한 장만 죽은 사람이 자신의 사체를 보고 있는 사진이 찍혔다고 한다.

옷이나 머리모양마저 완전히 같은 모습이었다는 것이다.

거기다 다른 사진에는 그 죽은 사람의 시체 주변에 열명이 넘는 사람들이 무표정하게 둘러싸고 있는 것이 찍혀 있었다고 한다.



그 다음에는 방화 살인 현장의 사진 이야기다.

현장 사진 중 구경꾼들을 찍은 사진이 한 장 있었다고 한다.

그런데 어째서인지 한 명이 화재 현장과 반대 방향을 보고 있었다고 한다.



나중에 사건이 정리된 후에야 알아차린 것이지만, 그 사람은 그 당시 화재 현장에서 사망한 사람이었다고 한다.

어쩌면 그 시선이 향하는 곳에 범죄자가 있던 것은 아닐까 싶었지만, 수사에 그닥 도움은 되지 않았다고 한다.

세번째로는 어떤 사람이 자살을 한 현장에서 찍은 사진이었다.



시체를 운구한 뒤 현장을 찍은 연속 사진 중 1장에만 이상한 것이 찍혀 있었다고 한다.

자살한 사람과는 전혀 다른 사람 한 명이 피투성이가 되어 쓰러져 있는 사진이었다.

구두도 신지 않은 모습이어서, 이전에 그 곳에서 자살한 사람이 찍힌 것이 아니냐는 이야기가 파다했다고 한다.



그 다음으로 들은 것은 사체가 유기되어 있던 현장의 이야기였다.

제 2차 세계대전 당시 군대의 연병장으로 쓰이던 황무지에서 일어난 사건이었다고 한다.

그런데 유기 현장을 찍은 사진에는 먼 곳의 나무 그늘 아래 총검술을 연습하는 일본군이 찍혀 있었다고 한다.



마지막은 살인사건의 현장 검증에서 일어난 일이었다.

범인에게 사건을 재연시키고 촬영한 사진이었는데, 사진 한 장에만 범인의 얼굴에 이상한 틈이 생기고 그 안에 해골이 보이는 사진이 있었다고 한다.

그리고 그 범인은 그 후 얼마 지나지 않아 급성 폐렴으로 옥사했다는 것이다.



사촌형은 이 이야기를 해주며 자신은 이미 익숙해졌노라고 웃으며 말했다.

처음에는 자신도 깜짝 놀라서 상사에게 보고하곤 했지만, 상사도 웃으며 내버려두라고 했을 뿐이라는 것이다.

[지금은 나도 보지 못한 걸로 생각하고 있네. 어차피 다른 이에게 보여줄 수도 없는 사진들이잖나.] 라고 이야기 하며.


   

총 게시물 2,984건, 최근 3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2984  [체험실화] 강원도에서 본 그들의 행렬|왓섭! 공포라디오 늑대인간 06-23 0 0
2983  [체험실화] 색귀에게 귀접 당한 사건|왓섭! 공포라디오 늑대인간 06-23 0 0
2982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수상한 하사님 ㄷㄷ(괴담/무서운이야기/공포/귀신/호러/공포이야기/심… 늑대인간 06-23 0 0
2981  단골이던 카페 늑대인간 06-21 0 0
2980  ​[실화괴담] 꿈속 이야기 늑대인간 06-17 0 0
2979  [실화괴담] 10년전 영덕에서 겪은 일입니다 늑대인간 06-14 0 0
2978  ​​[실화괴담] 귀신이 나온다던 버려진 초소 늑대인간 06-14 0 0
2977  [실화괴담][투고괴담] 영안(귀신보는눈) 늑대인간 06-14 0 0
2976  도깨비불 늑대인간 06-11 0 0
2975  문소리 늑대인간 06-08 0 0
2974  음성 키보드 늑대인간 06-03 0 0
2973  [실화괴담] 중고차 괴담 늑대인간 05-29 0 0
2972  세로로 긴 단층집 늑대인간 05-29 0 0
2971  창밖의 도깨비불 늑대인간 05-28 0 0
2970  ​[실화괴담] 제가 금정구 남산동에서 겪었던 실화 늑대인간 05-28 0 0
2969  귀신이 나온다던 버려진 초소 늑대인간 05-28 0 0
2968  계승되는 피 늑대인간 05-24 0 0
2967  겨울산의 괴물 늑대인간 05-24 0 0
2966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너무 섬뜩했던 가위실화 (괴담/무서운이야기/공포/귀신/호러/공포이야… 늑대인간 05-24 0 0
2965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민간인 구경 (괴담/무서운이야기/공포/귀신/호러/공포이야기/심령) 늑대인간 05-24 0 0
2964  겨울산의 괴물 늑대인간 05-20 0 0
2963  한심한 친구 늑대인간 05-20 0 0
2962  오랜만이야 늑대인간 05-20 1 0
2961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무당과 인육귀신 (괴담/무서운이야기/공포/귀신/호러/공포이야기/심령) 늑대인간 05-20 1 0
2960  사라진 점심시간 늑대인간 05-20 0 0
2959  야구장의 유령 늑대인간 05-19 0 0
2958  [쌈무이-공포라디오 단편] 택시기사와 뺑소니귀신 (괴담/무서운이야기/공포/귀신/호러/공포이야기… 늑대인간 05-18 0 0
2957  무릉도원을 찾은 권진사(訪桃源權生尋眞) 늑대인간 05-17 0 0
2956  화장실의 누군가 늑대인간 05-17 0 0
2955  인어 늑대인간 05-15 0 0
2954  한심한 친구 늑대인간 05-15 0 0
2953  하얀 구렁이 늑대인간 05-13 0 0
2952  산속의 할아버지 늑대인간 05-13 0 0
2951  악의가 담긴 한마디 늑대인간 05-13 0 0
2950  [실화괴담][74th]얼굴에 남은 손자국 늑대인간 01-04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